Skip to content

냥코대전쟁 린앱

수다
2018.07.25 15:33

빈집이 늘어나고 잇다

조회 수 1311 추천 수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신도심에 밀리고 재개발도 무산…집이 버려졌다
전국 빈집 112만가구…빈집 공포 대도시 수도권까지 확산
'구도심의 쇠퇴' 심각한 지역 불균형 초래·사회적 문제 대두
집 버리고 떠났지만 집주인 재산권 문제 얽혀 활용 어려워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7월24일 인천 미추홀구(옛 남구) 숭의동 단독주택 밀집지역. 제물포역에서 수봉산 방면 도보로 15분 정도 떨어진 거리에 형성된 이 동네는 인천의 대표적인 빈집 밀접지대다. 동네를 둘러본 1시간 동안 마주친 사람은 5명 남짓했고 상점이라고는 마을 어귀에 위치한 구멍가게 하나가 전부였다. 흔한 편의점이나 공인중개소조차 찾아볼 수 없었다.

이곳에서 슈퍼마켓을 운영하는 70대 한 노인은 "동네에 빈집이 많아진지는 꽤 됐다"며 "건물 전체에 사람이 다 빠진 빌라도 있다"고 말했다. 그 말대로였다. 3층짜리, 6가구가 살 수 있는 한 빌라 앞은 쓰레기가 가득했다. 1층 창문은 파손돼 있었고 그 안으로 보이는 거실 천장은 내려 앉아있었다. 계단 앞 우편함엔 각종 우편물과 광고 전단이 터져 나왔고 바닥엔 철 지난 선거공보물도 널브러져 있었다. 밤이면 빈집에서 술을 마시거나 잠을 자는 청소년들도 있다고 한다.

같은 날 찾은 주안동의 한 골목도 비슷했다. 문짝이 없거나 건물 일부가 내려앉은 빈집이 곳곳에 눈에 방치돼 있었고 '점포임대'를 써 붙여놓은 빈 상가도 많았다. 이곳에서 고물상 영업을 하는 50대 박모씨는 "빈집이 아니라 쓰레기 집"이라며 "파손된 문 안으로 쓰레기를 몰래 던져 넣는 사람들이 많아 여름엔 벌레와 악취 때문에 몸살을 앓는다"고 성토했다.

이 두 동네는 슬럼가로 변한 대도시 구도심의 압축판이다. 미추홀구는 원래 인천 도심이었으나 송도와 청라 등 신도심이 급부상하자 구도심으로 전락했다. 제때 동네를 정비하지 못한 것도 원인이 됐다. 숭의동만 하더라도 2006년 재개발정비구역으로 지정됐지만 2012년 해제됐다. 지난달에도 용현5구역이 지정된지 9년 만에 정비구역에서 직권해제됐다. 기대했던 재개발이 무산되자 집을 버린채 탈출하는 사람들이 급속히 늘고 있다.




빈집 공포가 지방 농어촌에서 대도시까지 번지고 있다. 통계청에 따르면 전국 빈집은 2016년 기준 112만가구가 넘는다. 2000년 전 조사 당시 50만9000가구에 불과했던 것을 비교하면 급격히 늘어난 수치다. 특히 빈집이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지방 농어촌뿐 아니라 인천 같은 대도시에서 가파르게 늘고 있다는 점이 문제다. 인천의 빈집은 2010년 4만1000가구에서 2016년 5만3000가구로 늘었다. 부산은 같은 기간 4만1000가구에서 8만5000가구로 급증했다. 광주와 대전 역시 이 기간 1만가구 이상 늘었다. 초대형 도시인 서울도 예외가 아니다. 2016년 기준 서울의 빈집은 9만4668가구로, 10만가구에 육박해 있다. 일부 지방 농어촌 지역에 한정됐던 빈집 문제가 이제 대도시의 사회문제가 된 것이다.

대도시의 빈집은 화재나 붕괴, 범죄노출 등의 위험이 있고 이웃 집값에도 안좋은 영향을 준다. 빈집의 급속한 증가는 지역 커뮤니티의 붕괴도 초래한다. 만약 여기에 저출산 문제까지 겹친다면 대도시 동네 몇 개는 지도속에서 없어질 수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선거기간 주요 공약으로 언급하지 않았던 빈집을 민선 7기(2018~2022년)의 핵심 정책으로 꺼내 든 것도 이 때문이다. 초대형 도시인 서울의 경우 도심 붕괴 사태까지 번지지는 않겠지만 심각한 지역 불균형 현상을 초래할 수 있다. 박 시장이 지난 22일 '도시는 왜 불평등한가'라는 책을 들고 강북구 삼양동 옥탑방으로 이사한 것도 빈집 등으로 인한 구도심 쇠퇴가 불러올 사회적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해서였다.

더 큰 문제는 대도시의 빈집 사태를 해결하기 쉽지 않다는 데 있다. 주인들이 집을 버리고 동네를 떠났지만, 재산권 자체를 포기한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혹시 모를 기대 심리로 집 소유권은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보니 정부나 지자체가 빈집 개발을 주도하기 힘든 게 현실이다. 인천의 미추홀구 역시 빈집의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빈집을 활용해 청년 창업공간을 만들거나 소규모 텃밭을 조성하는 등 각종 사업을 벌이기도 했으나 현재는 상당수 중단된 상태다. 미추홀구 한 관계자는 "재개발이 중단된 곳에서 대체로 빈집이 많이 나오는 상황"이라며 "올해 하반기께 빈집 활용 사업이 다시 재개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권대중 명지대 부동산대학원 교수는 "인구가 줄어드는데 주택은 늘어나는 상황에서 균형발전을 하지 못하고 강남과 같은 특정 지역으로 인구와 자본이 쏠리고 있다는 게 도시에서 빈집이 늘어난 가장 큰 원인"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도시재생정책이 맞춤형으로 가야 하는데 선심성으로 가다보니 해결이 잘 안되는 상황이며, 국가가 아이를 낳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등 보다 근본적인 인구대책도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
  • ?
    뽀도리 2018.07.25 17:01
    빈집이 많아도 필요에의해 살사람은 산다. 필요없는 사람이 몇억 몇천씩주고 집사나? 필요한 사람은 항상 있는법이다.
    돈없어서 사지못하는 사람들이 괜히 심통나니까 이런저런 이야기 하는것 이해 한다.

    돈없으면 에어컨 틀지말고 부채질이나 하거라.ㅋㅋㅋ
  • ?
    공인중개사 2018.07.29 09:41
    니말이맞다. 빈집이 골치다. 마을마다 빈집때문에 흉가로변하고 마을이 황폐해져서 사람이 살기 어려워진다. 그냥줘도 살수있는사람이 없다.
  • ?
    안 글쓴이 2018.07.29 21:24
    이건 아직 시작도 안 된 거.
    8년 후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될 듯.
    경기도까진 그때도 살아남긴 하겠지만 경기도 외곽지역부터는 아파트 24평짜리가 3000만원에도 안 팔리는 시대
    정확하게 8년 후부터 시작될 뜻.
    그래도 8년후까지는 베이비붐 세대가 남아 있어서 그들의 수요로 지속되긴 하겠지만 8년 후가 지나면 베이비붐 세대의 끝막이 시작되는 때라
    부동산 거품이 빠지는 건 8년이 지나서고 심각한 상태는 그 두배인 16년 후부터라고 봐야지.
    베이비붐 세대 지고 인구 감소된 게 만나는 시점. 그야말로 부동산 악몽의 시작점이라고 봐야지.
    8년 후부터 시작되니까 아직은 시작도 안 된 거라고 봐야지.
    시작도 안 된 게 이 정도라면 뭐 말 다한 거지.
  • ?
    234 2018.07.30 21:53
    바닷가쪽 집은 매물이 나오지도 팔지도 않음. 육지는 매물많음.
  • ?
    고혁규 2018.08.22 12:05
    중소도시에빈집은 얼마에구할수있나요
  • ?
    고혁규 2018.08.22 12:07
    제주에는빈집 저렴하게 구할때있나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수다 글 삭제 안되시면 댓글 달아주시면 삭제해드립니다 6 케린 2016.08.16 30247
공지 매매 합니다 회원가입없이 글쓰기 가능합니다 광고시 바로 블랙 차단 10 케린 2016.08.10 14496
공지 수다 대법원경매정보 케린 2016.08.10 20887
공지 수다 [필독]농가주택구입요령 8 케린 2016.08.10 49485
46 수다 이제 시골 빈집 문제가 점점 더 커지고 있습니다 15 file
글쓴이 2017.08.27 2651
45 수다 절대 귀농해서는 안되는 이유 13
귀농하지마라 2018.01.12 2062
44 수다 시골에 집사지마라 땅도 사지마라 10
어르신 2017.12.02 1983
43 수다 내가 귀촌도 해보구 시골집도 사서 살아보고 했봤지! 다 여론조작!!! 21
자연인 티비 미친것들 사기들 2017.10.13 1816
42 수다 시골집 매매 + 어르신 + 부동산님들 양심을 지키시오.. 20
양심의촛불시위 2018.01.16 1581
41 수다 탐욕에 젖은 부동산 업자와 어르신들.. 24
양심의촛불시위 2018.01.29 1388
40 수다 요런 시골집매매 싸이트에 [ 일부 나이든 40~60대 ] 꼰대들의 특징. 8
불방망이 2017.12.06 1331
39 수다 전국가능 집수리합니다 단열 리모델링 숙식가능 전국 나혼자서 만들어줌 견적 설명 file
rv2led 2017.03.28 1313
» 수다 빈집이 늘어나고 잇다 6
집사지마라 2018.07.25 1311
37 수다 [ 양심의촛불시위 ] 신주택도 넘쳐나는데.. 구주택. 쓰러져가는 시골집을 판다구.. 7
양심의촛불시위 2017.12.29 1223
36 수다 초고령화 사회에 시골집이 매력이 있나여? 14
냄비근성 2017.12.04 1125
35 수다 한국 부동산의 미래.. 객관적으로 말해주마. 12
양심의촛불시위 2018.02.07 1074
34 수다 매물이 폭탄처럼 올라오기 시작하구나.. [ 양심의 촛불시위가 보는 부동산 땅 관점 ] 8
양심의촛불시위 2018.05.09 1065
33 수다 시골집의 단점 4
시골집 사지마라 2019.07.21 1053
32 수다 귀농 4년만에 엽총살인 2
귀농은 신중하게 2018.08.24 1040
31 수다 궁금해요 2
태극기 2018.03.28 989
30 수다 '빈집' 더 이상 농촌지역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다 1
글쓴이 2017.12.22 8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